화성지역 50개 시민단체, ‘경기국제공항’ 화성시 건설 촉구

경기국제공항 추진 시민연대, 경기국제공항 건설 촉구 기자회견 열어

이상준 기자 | 기사입력 2022/12/02 [15:31]

화성지역 50개 시민단체, ‘경기국제공항’ 화성시 건설 촉구

경기국제공항 추진 시민연대, 경기국제공항 건설 촉구 기자회견 열어

이상준 기자 | 입력 : 2022/12/02 [15:31]

▲ 2일 경기국제공항 추진 시민연대 등 50개 단체 관계자들이  경기도의회서 화성시 화옹지구에 '경기국제공항' 건설을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수원화성신문

 

경기국제공항 건설을 찬성하는 화성지역 시민단체인 경기국제공항 추진 시민연대 등 50개 단체는 2일 오전 10시경 화성시 화옹지구에 경기국제공항 건설을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경기도의회에서 열었다.

 

전진수 경기국제공항 추진 시민연대 대표는 “화성 동부지역이 눈부신 성장을 하는 동안, 서부지역은 모든 면에서 소외되었고, 특히 우정·장안‧마도‧서신‧송산지역은 아직도1970년대 수준”이라고 꼬집으며, “약 30만여 명의 화성시민이 전투기소음으로 고통받고 있는 중에 2021년 8월 진안·봉담3지구가 제3차 신규 공공택지로 확정되었으나, 이에 대한 대책 마련은 전무하다”고 질타했다.

 

또한 “국토교통부에서 제6차 공항개발 종합계획에 '경기남부 민간공항건설'을 포함하여 고시하였음에도 불구하고 일부 정치인들은 가짜뉴스라고 하면서 반대를 위한반대를 하고 있다”며 목청을 높였다.

 

특히 국토교통위 상임위에서 통과한 경기국제공항 사전타당성 연구 용역 예산편성 철회를 요청하는 일부 정치인들을 향해 날선 비판을 쏟아냈다.

 

이어서 결의문 낭독을 통해 ▲화성시 화옹지구 ‘경기국제공항’ 조속한 건설▲화성시장의 ‘경기국제공항’ 건설 공론화 촉구 ▲‘경기국제공항 건설’ 반대 정치인 사퇴 ▲윤석열 대통령과 김동연 경기도지사의 공약 이행 등을 요구했다.

 

마지막으로 전진수 시민연대 대표는 “우리와 뜻을 함께하는 50여 개 화성 시민단체는 앞으로 경기국제공항이 화성에 건설되는 그날까지 강력한 투쟁으로 대응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경기국제공항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수원시 광교푸른숲도서관에서 교향악으로 ‘힐링’
1/12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