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아이스팩 100% 재사용, 가능해진다”

13일, 한국환경공단 수도권 서부환경본부, CJ프레시웨이(주)와 업무협약

이상준 기자 | 기사입력 2021/09/13 [16:59]

화성시, “아이스팩 100% 재사용, 가능해진다”

13일, 한국환경공단 수도권 서부환경본부, CJ프레시웨이(주)와 업무협약

이상준 기자 | 입력 : 2021/09/13 [16:59]

▲ 아이스팩 적정처리 및 재사용 활성화 업무협약식. 화성시 제공     ©수원화성신문

 

화성시가 아이스팩 재사용률을 현 24%에서 100%로 높일 계획이다. 

 

시는 13일 시청 소회의실에서 한국환경공단 수도권 서부환경본부, CJ프레시웨이(주)와 ‘시민이 주도하는 플라스틱 Free 확산을 위한 아이스팩 적정처리·재사용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한 사회적거리두기와 택배 및 신선제품 배달 증가로 아이팩 사용량이 급증함에 따라 시는 지난 2020년 8월부터 아이스팩 재사용 시스템을 구축해왔다. 

 

관내 설치된 30여 개의 수거함을 통해 시민들이 아이스팩을 배출하면, 1차 분리·선별 후 세척, 소독해 필요로 하는 수요처 등에 공급하는 방식이다. 

 

하지만 일관되지 않은 규격과 로고 등으로 24%만이 재사용됐다. 

 

이에 시는 전국적인 네트워크를 갖춘 대형 수요처와의 협업을 통해 아이스팩 재사용률을 100%로 끌어올리겠다는 포부다.  

 

이번 협약에 따라 화성시는 아이스팩의 수집, 운반, 세척을 총괄하며, 한국환경공단은 신규 수요처 발굴 및 정부 정책 공유 및 사업 운영 지원, CJ프레시웨이(주)는 아이스팩의 안정적인 수요처를 책임지게 됐다. 

 

임종철 부시장은 “오는 11월 중으로 30여 개의 아이스팩 수거함을 추가 설치할 계획”이라며, “버려지는 아이스팩이 없도록 수거율도 높여 생활폐기물을 줄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화성시는 지역 소상공인의 재사용 참여를 위해 이달 중으로 아이스팩 포장용 지퍼팩 10만장을 제작해 배포할 예정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생명사랑 실천가게’ 지정해 자살 예방 안전망 구축한다
1/9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