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봉(玄峰) 조상기 서예 25점 오산시립미술관에 기증

오산시립미술관 소장품 총 158점으로 늘어

강지현 기자 | 기사입력 2021/06/10 [15:33]

현봉(玄峰) 조상기 서예 25점 오산시립미술관에 기증

오산시립미술관 소장품 총 158점으로 늘어

강지현 기자 | 입력 : 2021/06/10 [15:33]

▲ 현봉 조상기 작품. 오산시 제공     ©수원화성신문

 

지난 3월 타계한 현봉(玄峰) 조상기 작가 유족들이 작가의 서예 작품 25점을 오산시립미술관에 기증했다.

 

조상기 작가는 오산 관내 청소년을 위한 교육자로서 오산중학교 교장을 역임했고, 지역 예술 발전을 위해 서예가 후학 양성에도 노력해 오산 지역사회 예술가로서 명망이 높았다.

 

그는 2021년 1월 오랫동안 앓던 지병에도 창작혼을 불태우며 <지성무식(至誠無息)의 서예가 현봉(玄峰) 조상기 서예전>을 개최했다. 이 전시를 끝으로 지난 3월 소천하였다.

 

오산시립미술관은 오산서예인연합회와 유족들의 기증 의사를 전달받은 뒤 미술관 운영위원회 심의를 열어 인수를 결정했다.

 

이로써 작년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AR조각 정원 / 디지털 처용무>展에 참여한 지용호 작가의 야외 조각 작품 1점과 함께 서예 25점을 포함해 오산시립미술관 소장품이 총 158점으로 늘어났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수원시국제교류센터,‘2021 중국 주하이시 국제우호도시 청소년 회화 온라인 교류전’참가자 모집
1/8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