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갑질 논란’ A과장 대상 직권조사 착수

이상준 기자 | 기사입력 2021/06/08 [17:38]

수원시, ‘갑질 논란’ A과장 대상 직권조사 착수

이상준 기자 | 입력 : 2021/06/08 [17:38]

▲ 수원시청 전경. 수원시 제공     ©수원화성신문

 

수원시가 최근 ‘갑질 논란’이 불거진 시 산하 사업소 A과장을 대상으로 ‘인권침해 직권조사’를 한다.

 

수원시 인권센터는 8일 A과장의 직원에 대한 인권침해 여부를 직권조사하기로 결정했다. 수원시는 지난 3일 A과장의 ‘갑질 논란’이 언론에 보도된 후 감사를 진행한 바 있다.

 

수원시 인권센터 관계자는 “제기된 문제를 철저하게 조사해 직장 내 인권침해 행위를 근절하겠다”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수원시국제교류센터,‘2021 중국 주하이시 국제우호도시 청소년 회화 온라인 교류전’참가자 모집
1/8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