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남양읍에 현대식 미곡종합처리장 착공

화성, 수원, 안산 3개 시와 4개 농협 참여… 155억 들여 시간당 5톤의 정곡 가공·저장시설 조성

이상준 기자 | 기사입력 2021/04/08 [14:55]

화성시 남양읍에 현대식 미곡종합처리장 착공

화성, 수원, 안산 3개 시와 4개 농협 참여… 155억 들여 시간당 5톤의 정곡 가공·저장시설 조성

이상준 기자 | 입력 : 2021/04/08 [14:55]

▲ 8일 화성수원안산수라청농협쌀조합공동사업법인과 미곡종합처리장 착공식을 개최했다. 화성시 제공     ©수원화성신문

 

화성시 남양읍 장덕리 681-60번지 일원에 현대식 미곡종합처리장(RPC)이 들어선다.

 

화성시는 8일 화성수원안산수라청농협쌀조합공동사업법인과 미곡종합처리장 착공식을 개최했다.

 

이날 착공식에는 오진택 경기도의원, 장경의 화성시 일자리경제국장 등 80여명이 참석했으며, 코로나19 확산예방을 위해 방역지침을 준수한 가운데 치러졌다.

 

이번에 조성되는 미곡종합처리장은 시가 지난 2019년 농림축산식품부로부터 ‘2020년 고품질 쌀 유통활성화’사업 대상지로 선정되면서 확보한 국비 56억 원을 포함 총 155억 원이 투입된다.

 

구체적으로는 부지 29,748㎡, 건축면적 8,113㎡에 현미 6톤 1라인, 백미 5톤 1라인, 포장 10톤 1라인 순환식 건조기 30톤 10기, 교반형 사일로 500톤 6기, 절충형 사일로 400톤 8기, 저온저장고 990㎡를 갖춘 규모로 2022년 12월 완공 예정이다.

 

기존에 미곡종합처리장이 노후화되면서 처리하기 어려웠던 품종별 분리도정과 완전미 선별, 원가절감까지도 가능하다.

 

또한 13,720톤까지 저장이 가능해지면서 저장시설 부족으로 창고를 임대해야 했던 불편도 사라질 전망이다.

 

장경의 일자리경제국장은 “이번 현대식 미곡종합처리장 조성사업을 계기로 중부지역 최대 고품질 쌀 생산지로써 자리매김할 것”이라며, “사업이 순조롭게 추진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화성수원안산수라청농협쌀조합공동사업법인은 서화성농협, 남양농협, 수원농협, 반월농협(안산) 4개 농협이 공동 설립한 법인으로 미곡처리장의 실질적인 운영을 맡게 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수원시의회 김기정 부의장, 깜짝 등굣길 인사로 즐거운 아침 선물
1/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