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아트센터, 어린이 국악뮤지컬 ‘제비씨의 크리스마스’ 공연

신나는 노래·장단 따라하며 쉽게 즐기는 전통 판소리
온 가족 함께 관람하면 더 감동적인 무대

강지현 기자 | 기사입력 2022/11/30 [09:41]

경기아트센터, 어린이 국악뮤지컬 ‘제비씨의 크리스마스’ 공연

신나는 노래·장단 따라하며 쉽게 즐기는 전통 판소리
온 가족 함께 관람하면 더 감동적인 무대

강지현 기자 | 입력 : 2022/11/30 [09:41]

▲ 포스터     ©수원화성신문

 

경기아트센터는 오는 12월 3일 (토), 어린이 국악뮤지컬 <제비씨의 크리스마스>를 소극장에서 공연한다. 판소리 특유의 해학적 표현과 국악 라이브 연주가 돋보이는 국악 뮤지컬로, 어린이 관객뿐만 아니라 어른 관객도 함께 즐길 수 있는 무대이다.

 

<제비씨의 크리스마스>는 전통 판소리 ‘흥보가’ 중 ‘제비노정기(흥보에게 은혜를 입은 제비가 강남에 갔다가 이듬해 봄, 선물을 안고 돌아오는 여정을 주제로 한 소리 대목)’를 어린이의 눈높이에 맞추어 뮤지컬 장르로 각색한 공연이다. 이번 공연에서는 국악그룹 ‘판소리공장 바닥소리’의 소리꾼들이 배우로 나서 노래와 연기를 선보인다. 무엇보다 어린이들이 쉽게 극을 이해할 수 있도록 배우들이 공연전 노래와 소리를 알려줄 예정이며, 공연 중 판소리의 추임새와 동물소리을 따라할 수 있는 시간이 준비되어 있어 더욱 교육적인 무대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판소리공장 바닥소리'는 2002년에 결성되어 창단 20주년을 맞이한 전통예술단체이다. 전통 판소리를 기반으로 새로운 형태의 공연을 만들어 시대와 삶을 노래하는데 목적을 두고 창작 작업, 공연 제작, 음반 발매 등 다채로운 활동을 꾸준히 이어나가고 있다. 제1회 창작 국악극 대상 최우수상(2014), 제3회 이데일리 문화대상 전체부문 대상(2016), 서울 어린이 연극상 대상(2019) 등을 수상했다. 현재 평균 연령 20대 후반의 젊은 소리꾼들이 단체를 이끌어가고 있다.

 

공연 관계자는 “크리스마스가 기다려지는 12월, 어린이를 위한 선물같은 공연을 준비했다”며 “어린이들이 우리 전통 판소리를 더욱 쉽고 친근하게 만날 수 있는 시간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공연은 만36개월 이상부터 관람 가능하며, 자녀와 함께 공연을 관람하는 엄마, 아빠에게는 각각 40%의 티켓 할인 혜택이 제공된다. 공연 예매는 경기아트센터 홈페이지(www.ggac.or.kr)와 인터파크 티켓(ticket.interpark.com)에서 가능하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수원시 광교푸른숲도서관에서 교향악으로 ‘힐링’
1/12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