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화성박물관, 특별기획전시 연계특강 ‘책을 든 국왕, 정조와의 만남’ 개최

11월23~24일 오후2시…수원화성박물관 홈페이지에서 참가 신청

이상준 기자 | 기사입력 2022/11/21 [08:14]

수원화성박물관, 특별기획전시 연계특강 ‘책을 든 국왕, 정조와의 만남’ 개최

11월23~24일 오후2시…수원화성박물관 홈페이지에서 참가 신청

이상준 기자 | 입력 : 2022/11/21 [08:14]

▲ 홍보물     ©수원화성신문

 

수원화성박물관이 정조대왕 탄신 270주년 기념 특별전 ‘독서대왕 정조의 글씨’와 연계한 특강을 11월 23~24일 오후 2시 박물관 영상교육실에서 개최한다.

 

23일에는 김문식 단국대 교수가 ‘학자군주 정조의 독서 이야기’를, 24일에는 오세현 경상국립대교수가 ‘정조의 국정 운영과 문장의 역할’을 주제로 강의한다. 특강은 수원시 공식 유튜브 채널(유튜브 검색창에서 ‘수원시’ 검색)에서 실시간으로 중계한다.

 

수원화성박물관 홈페이지(https://hsmuseum.suwon.go.kr)에서 특강 참여 신청을 할 수 있다.

 

수원화성박물관은 정조대왕(1752~1800) 탄신 270주년을 기념해 지난 10월 6일부터 기획전시실에서 특별전 ‘독서대왕 정조의 글씨’를 열고 있다. 전시는 내년 1월 29일까지 이어진다.

 

‘독서대왕’, ‘공부의 신’이라고 불리는 정조대왕은 어린 시절부터 손에서 책을 놓지 않았고 한다. 왕위에 오른 후에도 시간이 날 때마다 책을 읽었고, 매일 일기를 쓰며 하루를 마무리했다.

 

정조대왕은 자기 생각과 마음이 담긴 글과 글씨를 많이 남겼다. 국정 운영에 관한 글뿐만 아니라 가족과 신하에게 남긴 글까지 다양한 형태의 글이 전해진다. 이를 망라해 만든 문집이 「홍재전서」다.

 

수원화성박물관은 지난 10여 년 동안 수집한 정조대왕의 글과 글씨를 엄선하고, 일부 유물은 대여해 이번 특별전을 마련했다. 전시는 ▲정조의 책 사랑 ▲정조의 글쓰기 ▲정조의 글짓기 등 크게 3개 주제로 구성된다.

 

수원화성박물관 관계자는 “이번 전시연계 특강에서 정조대왕의 문화정책을 오랫동안 연구한 전문가들의 이야기를 들을 수 있다”며 “전시 내용을 이해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문의 : 031-228-4216~7, 수원화성박물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경기아트센터, 어린이 국악뮤지컬 ‘제비씨의 크리스마스’ 공연
1/9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