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곳곳에 지역사회 소외된 이웃 위한 선행이어져

중앙동 새마을회 등 배추모종 700개·무씨 2천개 파종
마이홈치과, 신장동에 즉석식품 100여만원 상당기탁
대원동 특화사업 반찬 나눔 50가구에 전달

강지현 기자 | 기사입력 2022/08/25 [16:06]

오산시 곳곳에 지역사회 소외된 이웃 위한 선행이어져

중앙동 새마을회 등 배추모종 700개·무씨 2천개 파종
마이홈치과, 신장동에 즉석식품 100여만원 상당기탁
대원동 특화사업 반찬 나눔 50가구에 전달

강지현 기자 | 입력 : 2022/08/25 [16:06]

▲ 중앙동 김장재료 모종 파종. 오산시 제공     ©수원화성신문

 

올여름 이례적인 폭우와 유난히 긴 폭염가운데 오산시에서 저소득 가정, 홀로 어르신 등 어려운 이웃들을 위한 나눔들이 곳곳에서 펼쳐지고 있다.

 

먼저 중앙동 새마을지도자협의회(회장 최창부) 및 새마을부녀회(회장 심옥자) 30여명 회원들이 독거노인 등 저소득층 불우이웃에게 전달할 김장재료 준비를 위해 배추 모종 700개, 무씨 2천 개를 파종하며 구슬땀을 흘렸다.

 

신장동에서는 오산 원동에 위치한 마이홈치과가 폭염으로 지친 어려운 이웃들에게 전달해 달라며 즉석식품(즉석밥, 국 등) 100여만 원 상당을 기탁했다. 마이홈치과는 올해 신장동 외에 중앙동에도 물품을 기탁하는 등 꾸준한 선행을 펼치고 있다.

 

대원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공공위원장 모천우, 민간위원장 윤상식)가 직접 만든 밑반찬 세트(북어콩나물국, 소불고기 등)를 관내 독거 어르신 등 취약계층 50가구에 전달했다. 동시에 안부도 확인하는 등 복지사각  지대 발굴에 노력하고 있다. 해당 사업은 정기적으로 매월 실시하는 대원동 협의체의 특화사업이다.

 

시 관계자는 “무덥고 습한 날씨로 인해 취약계층의 생활을 더욱 어렵게 만들고 있다”며 “따뜻한 마음들이 모여 취약계층에겐 큰 도움이 될것이기에 많은 분들의 관심을 바란다”고 말했다.

 

▲ 신장동 마이홈치과 즉석식품 기탁. 오산시 제공     ©수원화성신문

 

▲ 대원동 반찬나눔 특화사업. 오산시 제공     ©수원화성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우리가 인생이라 부르는 것들-밥벌이에 관하여’
1/9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