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POP 으로 듣는 '토요키즈클래식' 9월 티켓 오픈

문화도시 용인을 위한 용인문화재단 10주년 기념 공연

김미선 기자 | 기사입력 2022/08/25 [15:55]

K-POP 으로 듣는 '토요키즈클래식' 9월 티켓 오픈

문화도시 용인을 위한 용인문화재단 10주년 기념 공연

김미선 기자 | 입력 : 2022/08/25 [15:55]

 

(재)용인문화재단(이사장 이상일)은 2022 하반기 <토요키즈클래식>을 오는 9월 24일 오후 3시 용인포은아트홀에서 선보인다.

 

<토요키즈클래식>은 용인문화재단의 대표 어린이 상설 공연으로 어렵게 느껴지는 클래식을 어린이의 눈높이에 맞춰 어린이들이 클래식 음악을 자연스럽고 재미있게 인식할 수 있어 지난 상반기 티켓 오픈과 동시에 매진되는 등 높은 인기를 보였다. 

 

2022 하반기 <토요키즈클래식>은 정통 클래식에 대중성 있는 음악을 결합하여 부모님과 아이들이 함께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9월 공연은 우리에게 익숙한 ‘K-POP으로 듣는 클래식’이라는 주제로 진행된다. 유명한 K-POP 가수들의 노래 속 숨어있는 클래식을 발굴하여 아이들의 흥미를 끌어내는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엘가의 ‘위풍당당 행진곡’, ‘사랑의 인사’, 바흐의 ‘G 선상의 아리아’, 파헬벨의 ‘캐논’ 등 클래식 음악이 K-POP에 어떻게 스며들어 있는지 관객들과 함께 찾아내며 창의력을 기를 수 있는 특별한 시간이 될 것이다. 

 

2022년 하반기 <토요키즈클래식>은 총 3회 진행되며 10월 22일은 ‘클래식으로 만나는 뮤지컬’, 11월 26일은 ‘클래식으로 만나는 겨울’을 주제로 관객들을 찾아올 예정이다. 

 

본 공연은 48개월 이상 관람 가능하며, 1층 2만원, 2층 1만원으로 구성되어 있다. 자세한 공연 안내 및 티켓 예매는 용인문화재단 홈페이지(www.yicf.or.kr) 와 인터파크 티켓 또는 전화(031-260-3355)를 통해 가능하다. 

 

용인문화재단 관계자는 “어린이 클래식 상설공연 ‘토요키즈클래식’을 통해 ‘문화도시 용인’에 거주하는 어린이의 문화예술 향유 기회를 지속적으로 확대 하겠다”라고 밝혔다.

 

올해 용인시는 ‘멋진 시민, 다정한 이웃 : 사람ㆍ자연ㆍ일상이 어우러진 문화 공생 도시’를 비전으로 문화도시 조성을 추진 중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우리가 인생이라 부르는 것들-밥벌이에 관하여’
1/9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