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특례시, 수해 피해 입은 시민에 맞춤형 심리상담 지원

김미선 기자 | 기사입력 2022/08/25 [14:52]

용인특례시, 수해 피해 입은 시민에 맞춤형 심리상담 지원

김미선 기자 | 입력 : 2022/08/25 [14:52]

▲ 용인시정신건강복지센터에서 상담을 하고 있는 모습. 용인특례시 제공     ©수원화성신문

 

용인특례시는 수도권 집중호우로 인해 피해를 입은 시민들을 위한 맞춤형 심리상담을 지원한다고 25일 밝혔다.

 

수해 피해로 인한 불안, 우울, 스트레스 등 심리적 문제해결을 돕기 위한 심리상담을 용인시정신건강복지센터에서 진행하고, 외상후 스트레스 장애ㆍ우울, 불안, 스트레스 정도 등에 대한 ASR(성인행동평가척도) 검사, 스트레스측정기 검사도 함께 실시한다.

 

상담과 선별검사에 따라 추가 치료가 필요한 경우엔 용인시정신건강복지센터에 등록 후 심층 상담을 진행하고 의료기관과 연계해 치료받을 수 있도록 돕는다.

 

시 관계자는 "수해 피해를 입은 시민들이 정서적 안정을 찾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앞으로도 시민들의 정신건강을 위한 지원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재민이나 재난경험자 중 심리상담을 희망하는 시민은 용인시정신건강복지센터(031-286-0949) 또는 정신건강위기상담전화(1577-0199)로 전화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우리가 인생이라 부르는 것들-밥벌이에 관하여’
1/9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