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평택항만공사, 중·소기업 성과공유 확산 앞장

2019년 도입 성과공유과제 수행 중·소기업 대상 인센티브 지급

이상준 기자 | 기사입력 2021/03/08 [16:01]

경기평택항만공사, 중·소기업 성과공유 확산 앞장

2019년 도입 성과공유과제 수행 중·소기업 대상 인센티브 지급

이상준 기자 | 입력 : 2021/03/08 [16:01]

▲ 경기평택항만공사 CI     ©수원화성신문

 

경기평택항만공사가 성과공유제 확산에 앞장서고 있다.

 

경기평택항만공사(사장 문학진)는 성과심의위원회를 통해 2020년 승강기 안전관리, 전산시스템·홈페이지 유지관리 용역수행 협력기업을 대상으로 계약금액의 5.5%를 인센티브로 지급했다고 밝혔다.

 

성과공유제는 ‘수·위탁기업 간 사전에 약속된 신기술 개발과 공정·성능개선, 원가절감 등 공동혁신 활동으로 성과를 도출하고 이를 사전에 합의한 방식을 공유하는 제도’로, 설정한 과제목표를 달성 시 수탁기업에 계약규모 증대 및 현금지원 혜택을 줄 수 있다.

 

올해 인센티브를 받은 승강기 안전관리 업체는 지난해 승강기 고장 발생률이 전년대비 감소하고, 고장 발생시 즉각적인 대응을 통해 서비스 개선을 실천하며 평택항 마린센터 입주기업들의 호평을 받았다.

 

공사는 2019년부터 성과공유제도를 도입하고, 현재까지 6개 기업과 성과공유계약을 체결해 중·소기업 상생발전에 앞장서고 있다.

 

공사 문학진 사장은 “성과공유제는 정부 및 경기도가 중점 추진 중인 공유가치창출에 있어 의미 있는 시작”이라고 평가하며, “공사는 성과공유제를 지속적으로 실천해 협력기업과의 상생협력을 강화해 나가겠다”며 공사와 중·소기업간 동반성장에 대한 적극적인 추진의지를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화성시, 4.15 제암·고주리 사건 합동묘역 참배
1/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