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곡읍, 저소득 취약계층 15가구에 밑반찬 지원

김미선 기자 | 기사입력 2021/02/23 [17:00]

포곡읍, 저소득 취약계층 15가구에 밑반찬 지원

김미선 기자 | 입력 : 2021/02/23 [17:00]

▲ 포곡읍 관계자가 협약을 맺은 반찬가게에서 취약계층에 지원할 반찬들을 확인하고 있다. 용인시 제공     ©수원화성신문

 

용인시 처인구 포곡읍은 23일 관내 반찬가게 한곳과 협약을 맺고 어린이가 있는 저소득 취약계층 15가구에 밑반찬을 지원키로 했다고 밝혔다.

 

경제적 어려움으로 결식 우려가 있는 아동들이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국과 반찬 등 균형 잡힌 식단을 제공하려는 것이다.

 

밑반찬은 오는 3월부터 12월까지 매주 1회 지원하며, 대상자가 직접 해당 매장을 방문해 국과 반찬을 선택할 수 있다.

 

읍 관계자는 “어린이들이 건강하게 자랄 수 있도록 만족도 조사 등 모니터링을 통해 지속적인 지원 방안을 모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오산시립미술관 배우 김규리 등 ‘三월 三인’展
1/9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