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취약계층 의료환경 개선 나서

용인세브란스병원과 치료비 지원 위해 맞손

김미선 기자 | 기사입력 2021/01/13 [16:33]

용인시, 취약계층 의료환경 개선 나서

용인세브란스병원과 치료비 지원 위해 맞손

김미선 기자 | 입력 : 2021/01/13 [16:33]

▲ 백군기 용인시장이 13일 관내 취약계층 치료비 지원을 위한 용인세브란스병원과의 업무협약식에서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용인시 제공  © 수원화성신문


용인시는 13일 관내 취약계층의 열악한 의료환경 개선과 서비스 향상을 위해 용인세브란스병원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시와 용인세브란스병원은 이날 협약을 통해 관내 취약계층의 치료비 지원과 동시에 위기환자 간병지원, 무연고 환자지원, 자원봉사활동 연계 등 의료취약계층을 위해 함께 봉사하고 상호 협조하기로 했다.

 

백군기 시장은 협약식에서 “용인세브란스병원이 추진하고자 하는 건강복지증진사업에 아낌없는 행정적 지원을 펼쳐 건강하고 행복한 용인시를 만들겠다”며 “이번 협약을 계기로 협력체계를 구축해 더욱 효율적인 복지사업을 추진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협약식은 백 시장과 최동훈 용인세브란스병원장 등 최소한의 관계자만 참석해 철저한 거리두기와 마스크 착용, 실내환기 및 살균 등 코로나19 방역 수칙을 준수하고 진행됐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경기도민 69%, 고위공직자 부동산 임대사업자 겸직금지 “적절하다”
1/5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