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민과 함께하는 나눔의 기적, 사랑의 온도탑 제막식 개최

내년 1월 31일까지 약 62일간 271억 모금목표로 시·군별 모금행사 진행

이두영 기자 | 기사입력 2020/12/01 [17:21]

경기도민과 함께하는 나눔의 기적, 사랑의 온도탑 제막식 개최

내년 1월 31일까지 약 62일간 271억 모금목표로 시·군별 모금행사 진행

이두영 기자 | 입력 : 2020/12/01 [17:21]

▲ 1일 오전, 도청오거리 교통섬에서 진행된 희망 2021 나눔캠페인 출범식 및 사랑의 온도탑 제막식에서 이재명 경기도지사, 이순선 경기사회복지 공동모금회 회장, 장현국 경기도의회 의장, 이재정 경기도 교육감을 비롯한 내빈들이 행사 퍼포먼스 및 기념촬영을 하고있다. 경기도 제공  © 수원화성신문


경기도와 경기도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1일 도청오거리에서 ‘희망 2021 나눔캠페인’의 본격적인 시작을 알리는 출범식과 ‘사랑의 온도탑 제막식’을 개최했다.

 

이날 제막식 행사에는 이재명 경기도지사를 비롯해 이순선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장현국 경기도의회 의장, 이재정 경기도 교육감, 김장섭 농협중앙회 경기지역본부장 등이 참석했다.

 

이재명 지사는 “올해는 어느 때보다도 우리 어려운 이웃들의 고통이 가중되는 시기다. 원래 힘겹게 사는 분들이 겨울나기가 매우 어려운데 코로나19 때문에 모든 사람이 어려운 상황이 됐다”며 “그럴수록 우리 모두 함께 손잡고 따뜻하게 겨울을 날 수 있도록 많은 분들이 동참해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장현국 경기도의회 의장은 “코로나19로 사회적 거리두기가 강화되면서 이웃에 대한 관심이 멀어지지 않을까 걱정이 된다”며 “빛나는 ‘온도손길’이 계속 이어지길 바라면서 경기도의회도 1370만 도민과 함께 온정의 손길을 내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참석자들은 온도탑 가림막을 함께 제거하고 ‘나눔으로 따뜻한 경기도’, ‘코로나19 함께 극복해요’라는 내용의 카드섹션 퍼포먼스도 진행했다.

 

이번 캠페인은 271억 8천만 원 모금을 목표로 1일부터 2021년 1월 31일까지 62일간 진행된다. 지난해에는 11월 20일부터 1월 31일까지 73일간 캠페인을 진행, 331억 4,700만 원을 모금해 달성률 102.7%를 기록했다.

 

사랑의 온도탑은 모금 목표액의 1%인 2억7,800여만 원의 성금이 모금될 때마다 온도가 1도씩 올라가는 온도계 모양으로 이를 통해 모금액 확인이 가능하다.

 

이웃사랑 성금은 내년 1월 31일까지 시·군청 및 읍·면·동 주민센터의 성금 및 물품 기부 접수, 무통장 입금, ARS, QR코드 기부 등 다양한 방법으로 나눔에 참여할 수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수원도시공사 "플라스틱 다이어트 함께해요"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