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현 의원, 선도적 치매예방 정책 추진 주문

경기도의회 보건복지위원회, 종합 행정사무감사

유지애 기자 | 기사입력 2020/11/19 [14:27]

최종현 의원, 선도적 치매예방 정책 추진 주문

경기도의회 보건복지위원회, 종합 행정사무감사

유지애 기자 | 입력 : 2020/11/19 [14:27]

▲ 보건복지위원회 최종현 의원. 경기도의회 제공  © 수원화성신문


최종현 경기도의원(보건복지위, 더민주, 비례)은 18일, 행정사무감사 종합감사에서 경기도의 적극적인 치매 예방 정책 마련을 주문했다.

 

최종현 의원은“고령화시대를 넘어 초 고령화 시대로 가고 있다. 치매는 가족 파괴의 원인이 되기도 한다”며“치매는 치료보다 예방이 더 효과적이다. 치매로 인한 의료비 절약을 위해서도 치매예방을 위한 경기도만의 정책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이어“경기도에서 경로당 등 기존 인프라를 활용해 치매를 예방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개발·진행해야한다”며“나이든 사람은 모두 치매 위험에 노출되어있다. 경기도가 선도적이고 적극적인 정책을 만들어야한다”고 덧붙였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용인시, ‘사랑의 열차’ 1일 힘찬 출발
1/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