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시설관리공단,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따뜻한 동행'

강지현 기자 | 기사입력 2020/11/18 [16:10]

오산시시설관리공단,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따뜻한 동행'

강지현 기자 | 입력 : 2020/11/18 [16:10]

▲ 오산시시설관리공단이 17일 직원의 자발적인 기부금을 오산남부청소년문화의집에 기부해 소외계층 어린이들을 후원했다. 오산시 제공  © 수원화성신문


오산시시설관리공단(이사장 이희석)은 지난 11월 16일과 17일 양일간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따뜻한 동행 프로젝트를 실시했다.

 

따뜻한 동행 프로젝트의 첫 번째는 신생아 살리기 모자 뜨기 캠페인으로 생활체육팀 직원들이 신생아 살리기 모자 뜨기 키트를 구입 후 제작해 기부하는 방식으로 진행했다.

 

신생아 살리기 모자 뜨기 캠페인은 저개발도상국가의 신생아들을 위한 참여형 봉사활동으로 국제아동구호단체인 세이브더칠드런이 주관한다.

 

두 번째는 지역 내 사회적 약자에 대한 기부 활동으로 직원의 자발적인 기부금을 오산남부청소년문화의집에 기부해 소외계층 어린이들을 후원했다.

 

캠페인에 참여한 생활체육팀 직원은 “처음 참여하는 신생아 모자 뜨기가 어색하고 불편했지만 아이들을 도울 수 있다는 기회가 된 것 같아서 뿌듯하다.”고 참여 소감을 밝혔다.

 

이희석 이사장은 “앞으로도 멈추지 않고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지역 사회와 함께 성장하고 발전 하는 공기업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용인시, ‘사랑의 열차’ 1일 힘찬 출발
1/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