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형 경기도의원 ‘환경친화적 자동차 보급·이용 활성화’ 개정안 본회의 통과

유지애 기자 | 기사입력 2020/10/22 [15:43]

김태형 경기도의원 ‘환경친화적 자동차 보급·이용 활성화’ 개정안 본회의 통과

유지애 기자 | 입력 : 2020/10/22 [15:43]

 

경기도의회는 22일 제347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를 열어 김태형(더불어민주당·화성3) 의원이 대표 발의한 '경기도 환경친화적 자동차의 보급 및 이용 활성화를 위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을 의결했다.

 

이번 개정안은 장애인 등의 교통약자가 쉽게 이용할 수 있는 환경친화적 자동차 충전시설을 구축하기 위한 것으로, 경기도가 설치비용을 우선적으로 지원하도록 하는 제도적 근거를 마련하기 위한 것이다.

 

김 의원은 “본 개정안을 통해 교통시설을 이용하는 장애인․고령자․임산부․영유아를 동반한 사람, 어린이 등 여러 교통약자들이 좀 더 편하게 환경친화적 교통수단을 이용할 수 있게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또한 김 의원은 “지난 6월 제344회 임시회에서 의결된 환경친화적 자동차 충전 인프라 시설에 유니버설 디자인을 적용하도록 한 「경기도 유니버설 디자인 기본 조례 일부개정조례안」과 연계되어 환경친화적 자동차 충전 시설에 대한 교통약자의 접근성이 더욱 강화될 것으로 판단된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용인시, ‘사랑의 열차’ 1일 힘찬 출발
1/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