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군기 시장, 기흥구 시민감시단과 민원 현장 점검

신갈천~상하천 구간 시설물 관리 등 점검… 지역 시의원・구 관계자 등 15명

김미선 기자 | 기사입력 2020/10/15 [16:39]

백군기 시장, 기흥구 시민감시단과 민원 현장 점검

신갈천~상하천 구간 시설물 관리 등 점검… 지역 시의원・구 관계자 등 15명

김미선 기자 | 입력 : 2020/10/15 [16:39]

▲ 백군기 시장이 15일 시민감시단과 신갈천~상하천 구간을 함께 걸으며 시설물을 점검하고 주민 불편사항을 논의했다. 용인시 제공  © 수원화성신문


백군기 용인시장은 15일 기흥구 주민으로 구성된 시민감시단과 신갈천~상하천 4km구간을 함께 걸으며 산책로와 자전거도로 등의 시설물을 점검하고 주민 불편사항을 논의했다.

 

이 자리엔 백 시장을 비롯해 김기준 용인시의회 의장, 김운봉‧이은경 의원, 시민감시단, 이정표 구청장 등 구 관계자 등 25명이 참석했다.

 

시민감시단은 하천수 역류로 인한 악취, 하천 산책로와 자전거도로 분리, 자전거거치대와 연결계단 설치 등의 불편 사항을 건의했다.

 

백 시장은 “제기된 주민 불편에 대해선 조속히 조치할 수 있도록 해당 부서에서 신경을 써 달라”고 지시했다.

 

이정표 기흥구청장은 “주민들의 불편함이 없도록 근본적인 방책을 찾아 시행하겠다”고 말했다.

 

앞서 기흥구는 가을 행락철을 맞아 지난 14일부터 지역 시의원, 시민감시단과 함께 상습무단투기가 이어지고 있는 신갈동 빌라촌 등 주요 민원 발생지를 방문해 현장을 점검하고 대책 마련에 나섰다.

 

구는 오는 22일까지 법화산과 탄천변 일대까지 추가로 점검할 방침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경기도교육청, 청렴문화 확산 위한 민관협의회 출범
1/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