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지면, 주민자치위・새마을지도자협의회 이웃돕기 쌀・고구마 수확

김미선 기자 | 기사입력 2020/10/13 [17:34]

양지면, 주민자치위・새마을지도자협의회 이웃돕기 쌀・고구마 수확

김미선 기자 | 입력 : 2020/10/13 [17:34]

▲ 13일 양지면 주민자치위원회와 새마을지도자협의회가 지역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해 키워온 쌀과 고구마를 수확했다. 용인시 제공  © 수원화성신문


용인시 처인구 양지면은 13일 주민자치위원회와 새마을지도자협의회가 지역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해 키워온 쌀과 고구마를 수확했다고 밝혔다.

 

이날 주민자치위원회는 남곡리 일원 300여평 고구마밭에서 고구마 40박스를 수확했다. 고구마 판매 수익금은 어려운 이웃을 돕는 김장 행사나 밑반찬 나눔 행사 등으로 사용할 예정이다.

 

새마을지도자협의회도 대대리 일원 논 6000평에서 쌀 800kg을 수확했다. 이날 수확한 쌀은 지역 저소득 가정에 전달할 예정이다.

 

면 관계자는 “코로나19 및 장마와 태풍의 힘든 상황 속에서도 벼와 고구마를 수확해 이웃돕기에 힘써준 새마을지도자와 주민자치위의 노고에 감사하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경기도교육청, 청렴문화 확산 위한 민관협의회 출범
1/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