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선구, 저소득 취업 취약계층에 ‘찾아가는 자활상담’ 실시

김미선 기자 | 기사입력 2020/09/16 [14:46]

권선구, 저소득 취업 취약계층에 ‘찾아가는 자활상담’ 실시

김미선 기자 | 입력 : 2020/09/16 [14:46]

▲ 코로나19 관련 실직하거나 취업하지 못한 저소득 취약계층을 발굴하여 자립을 돕고자 ‘권선구 찾아가는 자활상담’. 수원시 권선구 제공  © 수원화성신문


수원시 권선구(구청장 길영배)는 9월 15일부터 17일까지 서둔동 등 3개 동행정복지센터에서 코로나19 관련 실직하거나 취업하지 못한 저소득 취약계층을 발굴하여 자립을 돕고자 ‘찾아가는 자활상담’을 실시했다.

 

‘권선구 찾아가는 자활상담’은 자활(일자리) 및 재무상담, 맞춤형 취업지원프로그램을 운영함으로써 자활능력 배양, 기능습득 지원 및 근로의 기회를 제공하여 경제적 자립기반 조성은 물론 저소득층 생활안정과 코로나19 위기극복을 도모하고자 한다.

 

권선구는 찾아가는 자활상담을 위해 2014년부터 수원지역자활센터와 업무협약을 체결, 전문 상담원을 배치하여 관내 12개 동 행정복지센터를 순회(월 3회)하고 있으며, 이번 9월에는 서둔동(9월 15일), 구운동(9월 16일), 입북동(9월 17일)을 찾아가 기존 차상위계층(100명) 및 저소득 취업 취약계층을 발굴하여 맞춤형 취업상담 및 일자리 등을 제공했다.

 

윤영숙 사회복지과장은 “2020년 9월 현재, 찾아가는 자활상담을 21회 실시하였으며, 45건의 홍보활동을 통해 23명 구직상담, 수원지역자활센터 게이트웨이 등 2개 사업단에 7명 취업하는 성과를 거두었다”며,“향후에도 찾아가는 자활상담을 지속적으로 추진하여 일자리가 최고의 복지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곽상욱 오산시장, ‘119 릴레이 챌린지’ 동참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