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첫번째 청년공간 ‘청년 LAB 처인’ 개소

지역 내 청년 활동 지원… 만18~39세 이하 청년 무료 이용

김미선 기자 | 기사입력 2020/07/29 [17:23]

용인시 첫번째 청년공간 ‘청년 LAB 처인’ 개소

지역 내 청년 활동 지원… 만18~39세 이하 청년 무료 이용

김미선 기자 | 입력 : 2020/07/29 [17:23]

▲ 백군기 용인시장을 비롯해 시・도의회의원, 청년공간조성기획단원 등 30여명이 28일 ‘청년 LAB 처인' 개소식에 참석했다. 용인시 제공


용인시는 29일 처인구 역북동에 시의 첫번째 청년 공간인 ‘청년 LAB 처인’을 개소해 운영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처인구 역북동 삼가프라자 5층 115㎡에 들어선 ‘청년 LAB 처인’은 다목적실, 세미나실, 휴식공간 등을 갖췄다.

 

이곳에선 청년들의 취업, 창업, 소통 등 다양한 활동을 할 수 있도록 프로그램이나 공간을 지원한다.

 

운영시간은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며 만 18세 이상 39세 이하의 용인시 거주 청년이라면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다만, 코로나19로 당분간은 프로그램 대상자에 한해서만 공간을 개방한다.

 

시는 오는 8월11일 ‘MBTI성격유형 검사를 통한 취업방향 설정’ 교육을 시작으로 각종 취업지원・문화예술 프로그램 등을 운영할 방침이다.

 

시는 오는 9월과 11월엔 수지・기흥구에도 청년 공간을 개소할 방침이다.

 

한편, 이날 개소식엔 백군기 용인시장을 비롯해 시・도의회의원, 청년공간조성기획단원 등 30여명이 참석했다.

 

백군기 시장은 “용인시 첫 번째 청년공간이 문을 열게 돼 뜻깊다”며 “이 공간이 많은 청년들에게 사랑받고 서로 꿈을 키우고 소통하는 활력 넘치는 곳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이재명지사, 여름 휴가 중단하고 수해현장 방문
1/5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