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농산물 판로 확대 위해 밀키트 제조업체 견학 지원

청년농부 등 10농가 대상… 비대면 유통시장 트렌드 파악

김미선 기자 | 기사입력 2020/06/29 [16:00]

용인시, 농산물 판로 확대 위해 밀키트 제조업체 견학 지원

청년농부 등 10농가 대상… 비대면 유통시장 트렌드 파악

김미선 기자 | 입력 : 2020/06/29 [16:00]

▲ 지난 26일 청년농부 등 10농가 농업인들이 프레시지를 견학하는 모습. 용인시 제공


용인시는 26일 관내 농산물의 판로를 확대하기 위해 청년농부 등 10농가를 대상으로 처인구 이동읍 용인테크노밸리의 밀키트 전문업체 프레시지 견학을 지원했다고 밝혔다.

 

코로나19 위기로 비대면 식재료 유통시장이 확대됨에 따라 관내 농가들이 트렌드를 파악하고 새로운 유통망을 확보하도록 도우려는 것이다.

 

이날 견학엔 장은비씨(파머스드림)를 비롯한 6명의 청년농부와 김경자씨(한솔베지터블) 등 농업인단체의 회원 4명이 참여했다.

 

행사는 각 농가가 생산품목 등을 소개한 뒤 프레시지 관계자와 밀키트 시장에 대한 질의응답을 주고받고 생산 현장을 둘러보는 식으로 진행됐다.

 

시 관계자는 “1인가구가 늘어난 데다 코로나19 거리두기 체계가 이어지면서 간편한 밀키트 시장이 급성장했다”며 “관내 농가들이 새로운 판로를 개척하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밀키트는 소비자가 쉽고 간편하게 조리만 하면 되도록 미리 손질된 야채 등 재료와 양념, 조리법 등을 포장한 제품이다. 프레시지는 밀키트 시장의 70%를 점유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군공항 이전 및 지원에 관한 특별법 일부개정법률안 대표 발의
1/9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