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통구, 관내 다중이용시설 현장점검 추진

김미선 기자 | 기사입력 2020/06/29 [14:32]

영통구, 관내 다중이용시설 현장점검 추진

김미선 기자 | 입력 : 2020/06/29 [14:32]

수원시 영통구(구청장 송영완)는 관내 노래연습장, PC방에 대해 무기한 현장점검을 실시한다.

 

이번 점검은 지난 2주간 코로19 지역사회 확진자 중 96.4%가 수도권에서 발생하고 중대본과 경기도에서 집합금지(제한)행정명령을 추가 및 연장함에 따라 추진된다.

 

영통구는 관내 다중이용시설 등 직접 현장을 방문해, 시설의 방역상태를 점검하고 이용객에게 마스크 착용 등 방역수칙을 적극적으로 준수해 줄 것을 독려할 계획이다.

 

업주 준수사항으로는 ▶모바일 QR코드를 활용한 전자출입명부 관리 ▶영업장 출입구 CCTV 설치 ▶출입구 발열, 호흡기 증상 여부 확인 ▶시설 내 이용자 간 최소 1~2m 거리 유지 등이 있다.

 

송영완 영통구청장은 “구민 모두 코로나19와 힘든 싸움을 하고 있다. 힘든 시기이지만 마스크를 철저히 사용하고 방역수칙을 지키면 이겨낼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화성시의회 군공항이전반대특별위원회, "군공항이전특별법 개정안 결사 반대"
1/9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