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인구, 코로나19 고려 폭염 그늘막 29개 조기 설치

허행윤 기자 | 기사입력 2020/04/13 [16:51]

처인구, 코로나19 고려 폭염 그늘막 29개 조기 설치

허행윤 기자 | 입력 : 2020/04/13 [16:51]

▲ 처인구가 폭염 그늘막을 설치한 모습. 용인시 제공  © 수원화성신문


용인시 처인구는 13일 코로나19로 힘든 시민을 보호하고 위축된 지역경제 활성화에 작은 도움이라도 주기 위해 올해 예정한 여름철 폭염 대비 그늘막을 조기에 설치키로 했다고 밝혔다.

 

설치 지점은 명지대입구 사거리와 김량대교 사거리 등 통행량이 많은 교차로의 횡단보도 앞이나 교통섬 등 29곳이며, 도비와 시비 등 6000만원의 재난관리기금이 투입된다.

 

구는 내주 중 이들 그늘막을 제작해 5월22일까지 설치를 마칠 방침이다.

 

이들 그늘막 설치가 완료되면 처인구 관내엔 기존에 설치된 36개를 포함해 총 65개의 그늘막이 들어서게 된다.

 

구는 기존에 설치된 36개 그늘막에 대해선 겨울철 보호용 커버를 제거하고 보수작업을 마쳐 5월 중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펼쳐놓을 계획이다.

 

구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이미 지친 시민들이 갑자기 폭염이라도 만나면 더욱 힘들어할 수 있어 그늘막을 조기에 설치키로 했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장안구 율천동, 참행모 회원들과 ‘손 모내기 농촌체험’
1/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