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혜련 후보, 수원 델타플렉스에 '신산업융합센터 건립' 공약

"R&D 사이언스파크, 서둔동·탑동 생태복합단지와 함께 서수원 첨단 산업 밸리 구축"

김심경 기자 | 기사입력 2020/04/09 [16:35]

백혜련 후보, 수원 델타플렉스에 '신산업융합센터 건립' 공약

"R&D 사이언스파크, 서둔동·탑동 생태복합단지와 함께 서수원 첨단 산업 밸리 구축"

김심경 기자 | 입력 : 2020/04/09 [16:35]

 

더불어민주당 백혜련 의원(경기 수원을 후보)이 “수원 델타플렉스(고색동 산업단지)에 ‘신산업융합센터’를 건립하겠다”고 공약했다.

 

백 의원은 “고색동 수원 델타플렉스 3블럭에 약 19,733평 규모로 건립될 ‘신산업융합센터’를 통해 인공지능(AI), 에너지 기술(ET), 생명공학(BT), 나노기술(NT), 로봇공학(RT) 등 미래 첨단전략사업의 융합을 촉진해 이를 활용한 창업 지원 및 유망 벤처・스타트업 기업 등을 유치할 것이다”며 “신산업 육성・지원과 좋은 일자리 창출에 기여해 수원 델타플렉스 활성화에도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백 의원은 “경기도와 수원시로 이원화됐던 수원 델타플렉스의 지정권과 관리권이 지난해 수원시로 일원화돼 행정민원 해소 등 기업지원, 인프라 확충, 유망기업 유치 등이 더 수월해진 측면이 있다”며, “수원 델타플렉스의 경쟁력이 높아져, 서수원을 넘어 수원 전체의 지역경제를 이끌어 나가게 될 것”으로 내다봤다.

 

현재 총 3개 단지로 이뤄진 ‘수원 델타플렉스’에는 현재 전기・전자, 기계 등 첨단업종 728개 업체가 입주해 있고, 근로자는 15,224명에 이른다.

 

백 의원은 “신산업융합센터는 성균관대・입북동 일원의 첨단 R&D 사이언스파크, 서둔동・탑동의 생태복합단지와 함께 첨단 산업 밸리를 형성해 서수원의 신성장동력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경기도시공사, ‘덕분에 챌린지’ 동참
1/8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