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팔달산·올림픽공원에 야생조류 위한 둥지 설치

허행윤기자 | 기사입력 2020/04/09 [16:26]

수원시, 팔달산·올림픽공원에 야생조류 위한 둥지 설치

허행윤기자 | 입력 : 2020/04/09 [16:26]

▲ 수원시 공무원들이 권선구 올림픽공원에서 나무에 둥지(나무상자)를 설치하고 있다. 수원시 제공  © 수원화성신문



 수원시는 환경정책과 공무원과 칠보생태환경체험교육관 직원 등 10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팔달산과 올림픽공원 일원에 새 둥지·먹이통을 설치했다고 9일 밝혔다.

 

도심 녹지공간에 야생조류를 위한 둥지와 먹이통을 설치해 생태환경을 보호하고, 생물 다양성을 증진하기 위해서다.

 

▲ 올림픽공원 나무에 설치된 둥지. 수원시 제공  © 수원화성신문



설치 수량은 둥지 30개에 먹이통 6개 등으로 박새·곤줄박이·참새·동고비·찌르레기·흰눈썹황금새 등 다양한 조류가 이용할 것으로 예상된다.

 

수원시 환경정책과 관계자는 “새 둥지·먹이통 설치로 야생조류가 산란 시기에 번식을 위한 공간 등으로 활용되고, 생명 친화적인 환경을 조성해 생태환경 보호와 생물다양성 증진 등도 기대된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경기도시공사, ‘덕분에 챌린지’ 동참
1/8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