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경석 도의원 “스마트 헬스케어 도입 법·제도 개선 시급”

‘생활복지 향상을 위한 경기도 스마트 헬스케어 도입 방안 연구’에 대한 교섭단체 정책연구용역 최종보고회

김심경 기자 | 기사입력 2020/04/08 [17:11]

양경석 도의원 “스마트 헬스케어 도입 법·제도 개선 시급”

‘생활복지 향상을 위한 경기도 스마트 헬스케어 도입 방안 연구’에 대한 교섭단체 정책연구용역 최종보고회

김심경 기자 | 입력 : 2020/04/08 [17:11]

▲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양경석 부위원장이 8일 도의회 제1간담회실에서 ‘생활복지 향상을 위한 경기도 스마트 헬스케어 도입 방안 연구’에 대한 교섭단체 정책연구용역 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 경기도의회 제공  © 수원화성신문


경기도의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양경석(더불어민주당, 평택1) 부위원장은 8일(수) 도의회 제1간담회실에서 ‘생활복지 향상을 위한 경기도 스마트 헬스케어 도입 방안 연구’에 대한 교섭단체 정책연구용역 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번 정책연구용역은 스마트 헬스케어 부분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위험한 상황과 열악한 조건에서 근로자를 보호하는 방안을 제시하는 등 공공 스마트 헬스케어 정책을 연구하기 위해 계획되었으며, 국제대학교 산학협력단에서 3개월간 수행해왔다.

 

이날 최종보고회에는 양경석 부위원장을 비롯해 연구수행기관인 국제대학교 컴퓨터공학과 이종대 교수와 관계 공무원 등이 참석하였으며, 연구진의 연구결과 최종보고, 참석자들의 질의응답과 의견교환 순으로 진행됐다.

 

연구는 현재 경기도 의료서비스 상황을 분석하여 스마트 헬스케어 서비스의 적용 범위를 경기도의 대표적인 문제로 꼽히는 ‘고령화 사회 – 노인복지’, ‘위험한 작업환경의 근로자 – 근로복지’로 축소하고, 선행적으로 적용한 결과를 바탕으로 모든 도민으로 확대 적용하도록 하는 “경기도형 스마트 헬스케어”를 제안했다.

 

양경석 부위원장은 “의료 선도국의 스마트 헬스케어 서비스의 성공적인 요인을 보면 정부의 적극적인 제도적 지원이 가장 중요한 요인이며, 국내에서도 이러한 문제를 인식하여 스마트 헬스케어의 도입을 점진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서, “법․제도적 여건이 개선된다면, 경기도가 제반 여건을 마련하여 경기도형 스마트 헬스케어의 보급․확산 시킨다면 보건의료 서비스의 질은 현재보다 향상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경기도시공사, ‘덕분에 챌린지’ 동참
1/8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