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기흥‧수지 공원 3곳에 봄꽃 4500포기 심어

허행윤 기자 | 기사입력 2020/04/07 [14:46]

용인시, 기흥‧수지 공원 3곳에 봄꽃 4500포기 심어

허행윤 기자 | 입력 : 2020/04/07 [14:46]

▲ 기흥구 보정동 푸르네근린공원 화단 조성 모습. 용인시 제공


용인시는 6일 기흥구 보정동 푸르네근린공원, 수지구 풍덕천동 토월‧문정어린이공원 등 3곳 공원에 미니 화단을 만들고 봄꽃을 심었다고 밝혔다.

 

코로나19로 소비가 줄어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화훼 농가를 돕고, 공원 환경을 쾌적하고 아름답게 가꾸려는 것이다.

 

이번에 심은 봄꽃은 관내 청년 화훼농가 4곳에서 재배한 루피너스, 아네모네, 칼랑코에, 물망초 4500포기(1천만원상당)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심신이 지친 시민들에게 아름다운 경관을 제공하고 관내 화훼농가에 도움을 주기 위해 공원에 봄꽃을 심게 됐다”고 말했다.

 

4,15폭정종식 20/04/13 [18:35] 수정 삭제  
  4,15 폭정심판.공수처법(비수법)->친위검사 공수처(비수처) 임명-> 권력(청와대 등)범죄 공수처(비수처)로 이관->자신들 범죄 자신들이 수사 기소 가능.저항세력을 고소 고발->공수처(비수처)로 판사장악 검사장악(판검사조사 부모 아내 자녀 조사) ->저항세력 제거->사법권 장악.연동형 비례선거법으로 입법권 장악 시도.행정권 장악->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경기도시공사, ‘덕분에 챌린지’ 동참
1/8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