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코로나19 극복 위해 히어로들이 떴다

허행윤기자 | 기사입력 2020/04/03 [14:49]

화성시, 코로나19 극복 위해 히어로들이 떴다

허행윤기자 | 입력 : 2020/04/03 [14:49]

▲ 화성시 남양읍 소재 신경대 학생들과 주민들이 상가 지역을 소독하고 있다. 화성시 제공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는 가운데 화성지역 곳곳에서 위기 극복에 힘을 보태려는 후원과 봉사 릴레이가 이어지고 있다.

 

지난 1일 남양읍에서는 이름을 밝히지 않는 주민이 행정복지센터에 ‘많은 양이 아니라서 죄송하다’라고 적힌 편지와 함께 직접 만든 마스크 48매를 후원했다.

 

앞서 이 주민은 지난달에도 2차례에 걸쳐 모두 마스크 206매를 후원했다.  

 

같은 날 SC인터내셔날㈜는 화성상공회의소를 통해 일회용마스크 9천매를 후원해 마스크를 구하기 힘든 외국인 근로자에게 전달하기로 했다.

 

▲ 화성시 남양읍에 익명의 주민이 기부한 마스크와 손편지. 화성시 제공



팔탄면 새마을부녀회와 새마을회, 주민자치회, 이장단협의회 등도 일회용 수제마스크 5천200매를 제작해 기부했다.

 

동탄3동 통장단협의회와 주민자치위원회 등도 일손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는 복지센터를 위해 센터 방문자 발열체크 및 손 소독, 마스크 착용안내 등을 담당했다. 

 

지난 2일에는 지역 소재 대학인 신경대 총학생회 학생들과 화성시자율방제단, 시민봉사자 등 25명이 남양전통시장과 뉴타운 상가 소독을 진행했고, 동탄4동 새마을부녀회도 직접 만든 마스크 420매를 기부했다.

 

지난 3일에는 기아자동차노동조합에서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취약계층을 위해 써달라며 천여만 원을 후원했고, 향남읍에선 익명의 주민이 백미 10㎏ 5포대와 소독제 등 위생용품을 후원했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모두가 어려운 상황에서도 나눔을 실천하는 시민과 기업, 단체들의 후원이 코로나19 극복에 큰 힘이 되고 있다”며 “화성시도 행정력을 모두 동원해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고 지역사회가 정상화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기아자동차 노동조합이 1천여만 원을 후원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화성시 제공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경기도시공사, ‘덕분에 챌린지’ 동참
1/8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