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점역 환승센터’ 총선 이슈로 떠오르나

석호현 후보 “태안 동부지역 교통거점이자 관문인 병점역을 복합환승센터로 개발할 터"

이상준 기자 | 기사입력 2020/03/31 [13:39]

'병점역 환승센터’ 총선 이슈로 떠오르나

석호현 후보 “태안 동부지역 교통거점이자 관문인 병점역을 복합환승센터로 개발할 터"

이상준 기자 | 입력 : 2020/03/31 [13:39]



“태안 동부지역이 올바른 가치평가를 받도록 열심히 활동해 달라”
“병점역 환승센터에 대한 주민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여지껏 뭐하다 이제야 이야기하느냐”

 

4.15 총선을 보름을 앞둔 가운데 경기 화성 ‘병점역 환승센터’ 개발에 대한 인근 주민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포털 사이트의 한 시민모임 카페에서는 ‘병점역 환승센터’ 개발을 둘러싼 회원들간 의견으로 열기가 뜨겁다.

 

병점역을 지하복합환승센터로 개발해야 하는 이유로는 국도 1호선 주변 버스정류장과 병점역 버스정류장으로 나눠진 불편을 해소하고 지역발전에 걸림돌이 되는 동·서간 단절된 구조를 해결해야 한다는 것이다. 

 

또 병점역 환승센터가 조성되면 병점역을 중심으로 상업역세권과 병점1,2동, 진안동, 화산동 주거역세권 등이 동시에 형성되기에 ‘병점역 역세권’에 대한 기대감도 크다.

 

이처럼 화성시 태안 동부지역의 거점이자 관문인 병점역 환승센터 추진이 4.15 총선의 주요 이슈로 떠오르면서 지역 주민의 표심을 자극 할 것이란 전망도 나오고 있다. 

 

미래통합당 석호현 (화성시 병)후보는 31일 병점역 복합환승센터 개발과 관련해 “화성시 동·서간 교통축 연결을 위해 ‘봉담~병점~능동’을 연결하는 ‘병봉선’과 국도1호선 병점역을 중심으로 조속히 추진돼야 한다”고 밝혔다.

 

석 후보는 특히, “병점역은 국도1호선과 연계한 교통대책 수립 시 태안 동부지역의 교통이 수도권 관문의 중심적 역할로써 지역발전을 가속화 하고 수원 군 공항비행장으로 인한 개발제한과 소음 피해 등 을 해소할 수 있는 방안이 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병점역을 복합환승센터로 개발하면 대도시권 광역교통관리에 관한 특별법에 의한 인·허가와 국비30% 및 도비지원 등으로 화성시의 재정부담을 줄이는 효과도 있다”면서 오산역 환승센터 국비 지원 사례를 들었다"고 말했다.

 

끝으로 그는 “지난해 정부가 출범시킨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의 광역교통 대책 예산안에 병점역 환승센터와 고양 킨텍스역 환승센터 설계비 30%를 각각 포함했다. 병점역 환승센터를 최우선 개발하는 것이 옳다"고 강조했다.

 

한편, 지난해 화성시는 병점역복합환승센터 사업을 잠정 보류한 바, 지역 발전이 늦춰질까 우려하는 주민들의 불만이 계속돼 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경기도시공사, ‘덕분에 챌린지’ 동참
1/8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