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코로나 확진자 동선에 명칭 공개된 업소에 위로금 지원

허행윤기자 | 기사입력 2020/03/25 [09:26]

수원시, 코로나 확진자 동선에 명칭 공개된 업소에 위로금 지원

허행윤기자 | 입력 : 2020/03/25 [09:26]

 

▲ 수원시청 전경. 수원시 제공  © 수원화성신문



수원시가 코로나19 확진환자가 확진 판정을 받기 전 방문해 ‘확진자 동선’에 공개됐던 소상공인 업체에 대해 특별 위로금을 지원한다고 25일 밝혔다.

 

수원시는 이에 ᄄᆞ라 확진자 방문으로 점포를 폐쇄했던 ‘해운대 국밥’(팔달구 행궁로) 등 확진자 동선 공개에 포함된 업체 33곳에 각각 100만 원(총 3천300만 원)을 지원했다.

 

(재)극동방송(1억 원)과 ㈔신경기운동중앙회(1천만 원) 등이 지난 10일 “코로나19 사태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과 취약계층을 위해 써 달라”며 수원시에 지정 기탁한 성금 1억1천만 원을 지원금으로 활용한다.

 

1차 지원 대상은 확진자 방문으로 피해를 본 소상공인 업체 35곳 가운데 지원을 신청한 33곳이다. 위로금 지원은 기부금이 소진될 때까지 지속한다.

 

수원시가 ‘확진자 동선’에 공개된 업체에 연락해 지원을 안내하고, 업체가 신청을 하면 수원시사회복지협의회가 지원금을 배분한다.

 

염태영 수원시장은 “확진자가 다녀간 업소는 수원시가 철저하게 방역하고, 살균 소독을 시행, 어느 곳보다 안전하다”며 “예기치 못한 피해를 본 소상공인들이 어려움을 극복할 수 있도록 우리가 함께 보듬어주자”고 당부했다.

 

자세한 사항은 수원시 지역경제과(031-228-2269·26780)나 수원시 복지협력과(031-228-2488·3223) 등으로 문의하면 된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포토뉴스
팔달구청 광장, 만개한 튤립으로 봄 기운 물씬
1/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