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지역 내 아파트들과 공동으로 29일까지 위기 가구 일제 조사

허행윤기자 | 기사입력 2020/02/14 [07:54]

화성시, 지역 내 아파트들과 공동으로 29일까지 위기 가구 일제 조사

허행윤기자 | 입력 : 2020/02/14 [07:54]

▲ 화성시가 오는 29일까지 지역 내 아파트들과 공동으로 위기 가구 일제 조사를 펼친다. 사진은 기사 내 특정 사실과 관련 없음. 화성시 제공  © 수원화성신문



 최근 도내에서 생활고 비관으로 추정되는 일가족 사망사건이 지속적으로 발생화고 있는 가운데, 화성시가 오는 29일까지 지역 내 아파트들과 공동으로 위기 가구 일제 조사를 펼친다.

 

대상은 지역 내 아파트 거주자로 최근 1년 동안 3개월 이상 관리비 또는 임대료를 체납했거나 가스·수도·전기 사용량이 거의 없고 검침 결과가 없는 세대 등이다.

 

시는 지역 내 아파트단지 300곳에 관리비 고지서 활용 홍보 및 안내문 배부 협조를 요청했다.

 

이와 함께 조사 대상 가구 현장방문을 통해 도움이 필요한 가정에 생계비, 의료 등 긴급지원을 비롯해 맞춤형 복지서비스와 민간자원 연계 지원을 펼칠 계획이다.

 

이와는 별도로 단전·단수, 건강보험료 체납, 기초수급탈락 및 중지, 복지시설 퇴소, 금융연체, 전기료 체납 등의 빅데이터를 수집·분석해 취약계층을 발굴하는 시스템도 상시 운영해 복지사각지대를 최소화한다는 방침이다.

 

박민철 복지정책과장은 “읍·면·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와 생활업종 종사자, 지원대상 신고의무자, 초등교사 등 지역 주민들로 구성된 희망더하기발굴단과 함께 촘촘한 복지 안전망을 구축하고 있다”며 “어느 누구도 삶을 포기하지 않고 홀로 외롭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도움이 필요한 이웃을 발견하거나 긴급지원 요청은 가까운 읍·면·동 행정복지센터 또는 보건복지부 긴급 콜센터(129)로 제보하면 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이재명 도지사, 신천지 관련 코로나19 역학조사 현장 지휘
1/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