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문화재단, 신종 코로나 확산방지 특별방역 실시

오산문화예술회관 및 오산시립미술관 매일 실시

강지현 기자 | 기사입력 2020/02/11 [14:31]

오산문화재단, 신종 코로나 확산방지 특별방역 실시

오산문화예술회관 및 오산시립미술관 매일 실시

강지현 기자 | 입력 : 2020/02/11 [14:31]

 

오산문화재단은 신종코로나 바이러스 확산 방지를 위해 오산문화예술회관 및 오산시립미술관에 대해 정기방역 외 특별방역을 매일 실시한다.
 
방역소독은 공연장, 연습실, 전시실 등 시설별로 인체에 무해한 살균 소독제를 방문객들의 신체가 닿는 바닥, 문, 손잡이, 객석 등에 분사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특별방역 뿐 아니라 마스크, 손소독제, 열 온도계 등 예방물품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예방 행동수칙 홍보물을 비치하고 직원들은 마스크를 착용하도록 하는 등 세부적인 대응요령 교육도 정기적으로 진행할 계획이다.

 

한편, 재단은 2월 진행예정이었던 기획공연 「해와 달이 된 오누이」 와 「플라잉」 을 연기하기로 결정했으며 예매 취소에 대한 환불수수료는 전액 면제로 처리된다.

 

오산문화재단 관계자는 “앞으로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현황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하고 대응체계를 강화해 시민들이 안전하게 재단을 방문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이재명 도지사, 신천지 관련 코로나19 역학조사 현장 지휘
1/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