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어촌공사 연천포천가평지사, 2019년 물관리 현장 설명회 개최

장필중 기자 | 기사입력 2019/12/02 [15:43]

농어촌공사 연천포천가평지사, 2019년 물관리 현장 설명회 개최

장필중 기자 | 입력 : 2019/12/02 [15:43]

▲ 2일 포천시 영북면 소재 영북농협 회의실에서 '2019년 하반기 물관리 현장 설명회'가 열렸다. 한국농어촌공사 제공  © 수원화성신문


한국농어촌공사 연천포천가평지사(지사장 김종택)는 2일 포천시 영북면 소재 영북농협 회의실에서 이길연 전농 경기도연맹의장 등 농민단체와 지역농업인 등 100여명을 초청해「2019년 하반기 물관리 현장 설명회」를 열고 산정저수지 농업용수 공급방안 등에 대해 설명했다.

 

이 자리에서 농어촌공사는 올해 심각한 가뭄을 겪었던 포천 영북지역의 한해 극복을 위해 긴급대책반을 가동해 자일천 하류와 한탄강에 임시 수중펌프와 송수호수를 설치하고 물차 63대를 동원해 용수를 공급하는 등의 추진상황을 설명했다.

 

또한, 앞으로 지난 7월 31일 준공한 대체 양수장 운영계획과 영북지구 수리시설개보수사업 등 이 지역 주민들의 영농 불편사항 해소를 위한 사업들을 조속히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한기진 농어촌공사 경기지역본부장은 축사를 통해 “앞으로 완공된 산정 대체 양수장을 통해 가뭄에도 물 걱정 없이 농사를 지을 수 있게 되었다”며, “농업현장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고 소통함으로써 지역 농업인들이 농사짓는데 불편을 겪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용인시, 이웃돕기 확산 위해 사랑의 온도탑 제막
1/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