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한준 의장 “사랑의 온도탑, 희망 나누는 우리사회의 거울”

20일 사랑의 온도탑 제막행사 참석

김심경 기자 | 기사입력 2019/11/20 [17:18]

송한준 의장 “사랑의 온도탑, 희망 나누는 우리사회의 거울”

20일 사랑의 온도탑 제막행사 참석

김심경 기자 | 입력 : 2019/11/20 [17:18]

▲ 20일 오전 도청오거리 교통섬에서 열린 사랑의 온도탑 제막행사에서 주요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경기도의회 제공  © 수원화성신문


송한준 경기도의회 의장(더민주, 안산1)이 연말연시 모금활동을 하면 온도가 올라가는 ‘사랑의 온도탑’ 제막행사에 참석하며 따뜻한 이웃사랑 실천에 나섰다.

 

송한준 의장은 20일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 주최로 경기도청 오거리 교통섬에서 실시된 희망2020 나눔캠페인 출범식 ‘사랑의 온도탑 제막행사’에서 “사랑의 온도탑은 희망을 나누는 우리 사회의 거울”이라고 강조하며 모금운동을 독려했다.

 

송 의장은 이 자리에서 “지난해 경기도 사랑의 온도는 목표대비 84%였는데, 경기북부는 118℃로 넘쳤고 남부는 77.5℃를 기록해 조금 부족했다”면서 “남부 쪽에 사는 저부터 먼저 반성하며 올해에는 우리 모두 어려운 이웃들과 함께 훈훈한 겨울을 났으면 한다”고 말했다.

 

이어 송 의장은 “해마다 사랑의 온도탑을 세워 나눔문화를 확산하는 모금회에 감사드린다”며 “이번에는 남부와 북부 모두 목표 온도를 달성하고 전국에서 사랑의 온도가 가장 뜨거운 지역으로 거듭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희망2020 나눔캠페인은 이날부터 2020년 1월31일까지 73일 간 진행되며 올해 목표 모금액은 322억 원으로 달성 시 ‘사랑의 온도탑’이 100℃를 기록하게 된다.

 

한편, 이날 행사에는 이순선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과 김희겸 행정1부지사 등이 참석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용인시, 이웃돕기 확산 위해 사랑의 온도탑 제막
1/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