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건설업체와 함께 공사장 미세먼지 줄이기 나선다

시·비산먼지발생사업장(8개 업체), ‘미세먼지 공동대응 협약’ 체결

김미선 기자 | 기사입력 2019/09/09 [15:23]

수원시, 건설업체와 함께 공사장 미세먼지 줄이기 나선다

시·비산먼지발생사업장(8개 업체), ‘미세먼지 공동대응 협약’ 체결

김미선 기자 | 입력 : 2019/09/09 [15:23]
▲ 이범선 수원시 환경국장(앞줄 오른쪽 4번째)과 비산먼지발생사업장(10개소) 관계자들이 ‘미세먼지 공동대응 협약’을 체결하고 다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수원시 제공     © 수원화성신문


수원시와 비산먼지발생사업장(10개소)은 9일 수원시의회 세미나실에서 ‘미세먼지 공동대응 협약’을 체결하고, 미세먼지를 줄이기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협약에 참여한 10개 사업장은 대림산업㈜(1개소), ㈜대우건설(3개소), 동일종합건설㈜(1개소), ㈜KCC건설(1개소), ㈜삼호(1개소), ㈜태영건설(1개소), SM경남기업㈜(1개소), 아세아시멘트㈜(1개소) 등이다.


수원외곽순환도로 공사를 비롯해 수원시에서 사업(공사)을 하고 있는 기업이다. 참여 업체는 현재 공사가 진행 중인 사업장(비산먼지발생사업장 10개소)에서 협약 내용을 이행하게 된다.


협약에 따라 업체는 ▲사업장 인근 도로 살수차 확대 운영 ▲비산(날림) 먼지 다량 발생 작업 중지 또는 시간 조정 ▲직원 차량 2부제 자율 참여 ▲사업장 비산먼지 억제조치 강화 등을 협력한다.


수원시는 업체들이 협약을 잘 수행할 수 있도록 ‘미세먼지 저감 우수사례 발굴·공유’, ‘미세먼지·비산먼지 측정 시스템 구축’ 등 행정적·기술적 지원을 한다.


협약식에는 이범선 수원시 환경국장을 비롯한 10개 사업장 관계자(대림산업㈜·㈜대우건설 등)가 참석했다.


이범선 환경국장은 “공사를 할 때 친환경 건설기계를 사용하는 등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드린다”면서 “미세먼지 걱정 없는 도시를 조성할 수 있도록 민·관 협력을 강화하고, 여러 방면에서 대책을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수원도시공사, 역전지하상가 민관 소방합동훈련
1/9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