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문화의전당, <글로벌 개발자 포럼 2019 공동개최 >

미디어아트 <빛의 벙커 : 클림트> 예술감독 이안누치와의 설레는 첫 만남!!
기술이 문화가 되는 시대, 경기도문화의전당 글로벌 개발자 포럼 2019 개최

조미영 기자 | 기사입력 2019/07/17 [17:15]

경기도문화의전당, <글로벌 개발자 포럼 2019 공동개최 >

미디어아트 <빛의 벙커 : 클림트> 예술감독 이안누치와의 설레는 첫 만남!!
기술이 문화가 되는 시대, 경기도문화의전당 글로벌 개발자 포럼 2019 개최

조미영 기자 | 입력 : 2019/07/17 [17:15]


첨단 기술과 예술 분야의 만남을 직접 볼 수 있는 ‘글로벌 개발자 포럼 2019(이하 GDF 2019)’가 오는 7월 18일(목)부터 24일(수)까지 경기도문화의전당에서 개최된다.


경기도가 주최하고 경기도문화의전당과 경기콘텐츠진흥원이 주관하는 글로벌 개발자 포럼 2019는 ‘경험의 확장(Beyond Experience)’을 주제로 진행되며 7일간 문화예술과 첨단 기술의 만남을 보여줄 수 있는 세계적인 VR/AR 아티스트들의 예술융합 콘텐츠와 22점의 작품들을 만날 수 있다.


먼저, 18일에는 세계적인 멀티미디어 아티스트인 ‘지안프랑코 이안누치(Gianfranco Iannuzzi)’가 ‘몰입형 아트 팩토리 경험’을 주제로 기조연설에 나선다. 이안누치는 제주에서 성황리에 전시 중인 ‘빛의 벙커 : 클림트’ 전을 기획한 아미엑스(AMIEX, 프로젝션 매핑기술과 음향을 활용한 몰입형 미디어아트) 프로젝트의 예술감독으로 한국 관객들과는 처음 소통한다.  이후 ‘VR·AR 테크&아트 페스티벌’에 참여한 작가들과 이야기를 나누는 토크콘서트가 진행되며, 21일과 22일 양일에 걸쳐 글로벌 미디어와 AR/VR 기업 간 미래비전 토론 및 교류가 이어진다.


2017년부터 이어 온 글로벌 개발자 포럼은 가상증강현실 관련 경기도의 대표 국제컨퍼런스로 새로운 시장의 가능성을 선보여왔다. 올해부터 경기도문화의전당의 참여로 제29회 유재하 음악경연대회 금상을 수상한 인디그룹 ‘더치트랩’을 비롯한 다양한 문화공연을 통해 VR/AR 종사자는 물론 모든 도민들을 위한 축제로 확대할 예정이다.


글로벌 개발자 포럼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운영국(02-757-9880) 또는 공식 홈페이지(www.gdf2019.or.kr)를 참고하면 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용인시, 이웃돕기 확산 위해 사랑의 온도탑 제막
1/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