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상반기 환경오염물질 배출시설 위반 점검 결과 172건 적발

허행윤기자 | 기사입력 2019/07/10 [13:37]

화성시, 상반기 환경오염물질 배출시설 위반 점검 결과 172건 적발

허행윤기자 | 입력 : 2019/07/10 [13:37]

 

▲ 폐수 무단 방류 현장. 화성시는 상반기 환경오염물질 베출시설 사업장들을 점검한 결과 172건을 적발했다고 10일 밝혔다. 화성시 제공     © 수원화성신문


화성지역에서 여전히 폐수 무단 방류로 인한 환경오염행위가 근절되지 않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시는 지난 1월부터 지난 달까지 6개월 동안 대기·폐수 배출시설 운영 사업장 4천933곳(대기배출시설 2천688곳, 폐수배출시설 2천245곳)을 대상으로 상반기 환경오염 배출시설 위반 사업장들을 점검한 결과, 모두 172건을 적발했다고 10일 밝혔다.

 

시는 이에 따라 82건에 대해 폐쇄명령, 48건에 대해 조업 및 사용중지, 37건에 대해 과태료 부과 및 경고 등의 조치를 내렸다고 덧붙였다.

 

앞서, 시는 이 기간 동안 관련 부처 공무원 2명을 한 팀으로 편성, 모두 9개 팀이 불시에 현장을 방문해 환경오염물질 배출시설 무허가 및 미신고 여부, 환경오염 방지시설 가동 및 폐수 무단방류 여부, 배출시설 운영관리 등 관리기준 준수 여부, 배출허용기준 준수 여부 등을 집중 점검했다.

 

시는 앞으로 이들 사업장에 대해 개선이 완료된 경우, 적정 이행완료 여부 확인 등 현장점검을 진행하고 환경오염 물질 배출 사업장에 대해선 환경관리교육을 2회 개최한다는 계획이다.


이병열 환경사업소장은 “시민들이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오산화폐 오색전 사진 및 영상 공모전 개최
1/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