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폭염에 취약한 위기가정 찾아 나선다

내달 31일까지 여름철 복지 사각지대 집중 발굴기간 운영

허행윤기자 | 기사입력 2019/07/05 [13:14]

화성시, 폭염에 취약한 위기가정 찾아 나선다

내달 31일까지 여름철 복지 사각지대 집중 발굴기간 운영

허행윤기자 | 입력 : 2019/07/05 [13:14]

 화성시가 다음 달 말까지를 여름철 복지사각지대 집중 발굴기간으로 정하고 복지정책과 주관에 노인복지과 등 관련 실·과·소와 27개 읍·면·동 맞춤형 복지팀, 희망더하기 발굴단, 우체국, 경찰서, 가스·검침원 등 민·관 협력으로 위기 가정 발굴과 지원 등에 나선다.

 

이들은 현장 점검과 기존 취약계층 지원 가능여부 재점검, 행복e음(사회보장정보시스템) 등을 활용해 실직, 휴폐업, 가족원 사망 등으로 생계가 곤란해진 가구, 쪽방, 고시원, 여인숙 등에 거주하는 주거취약가구, 중병, 장애 등 도움이 필요한 가구를 발굴한다는 계획이다.

 

발굴된 위기가구에는 긴급 생계비, 의료, 주거, 건강관리, 돌봄, 후원연계 등을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시는 취약계층의 폭염피해 예방을 위해 다음 달 말까지 방문건강관리사도 함께 운영한다.

 

이에 따라 쪽방촌, 다세대주택 등 폭염취약 거주자, 심뇌혈관질환자, 거동이 불편한 독거노인 및 장애인 등 329명에 대해선 주 1회 가정방문 및 전화를 통한 건강체크와 식염포도당, 아이스보틀 등이 지급되고, 무더위쉼터를 찾아 건강관리 수칙 및 응급상황 시 행동요령 교육도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김낙주 복지국장은 “폭염에 더 취약한 위기가정들이 도움을 받을 수 있도록 시민분들의 많은 관심이 필요하다”며 “주변에 도움이 필요하거나 어려운 이웃을 발견하면 해당 읍면동 행정복지센터 또는 129 콜센터 등으로 제보해달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오산화폐 오색전 사진 및 영상 공모전 개최
1/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