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생물테러 대비 을지태극연습…재난관리능력 점검

허행윤기자 | 기사입력 2019/05/30 [09:03]

화성시, 생물테러 대비 을지태극연습…재난관리능력 점검

허행윤기자 | 입력 : 2019/05/30 [09:03]

 

▲ 화성시가 지난 27일부터 민·관·군 합동 ‘을지태극연습’에 돌입, 30일까지 재난관리 능력을 점검하고 있다. 화성시 제공     © 수원화성신문


화성시가 지난 27일부터 민·관·군 합동 ‘을지태극연습’에 돌입, 30일까지 재난관리 능력을 점검하고 있다.

 

이번 훈련은 한미 연합 군사훈련인 을지프리덤가디언(UFG)을 일부 대체하는 것으로, 정부의 ‘을지연습’과 한국군 단독 훈련인 ‘태극연습’ 등이 통합됐다.

 

시는 훈련 첫날인 27일 대형 지진 발생 대비 재난 종합상황실을 설치하고 통합방위 대응체계를 점검했다.

 

이어 지난 지난 29일 오후 2시부터는 향남 환승터미널에서 생물무기테러 상황을 가정하고 화성소방서, 화성서부경찰서, 육군 제51보병사단과 함께 이용자 대피, 교통통제, 인명구조, 응급처치, 환경 복구 등 실제 재난대응 훈련을 가동했다.

 

30일에는 전시상황 대비 현안과제 논의가 진행된다. 박덕순 부시장 주재 최종 연습결과 보고회를 통해 종합 대처 상황도 점검할 계획이다.

 

박 부시장은 “실제와 같은 훈련으로 범국가적 복합재난에 체계적인 대응체계를 구축하고 시민 안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에너지 거버넌스’ 활성화 방안 찾는다
1/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