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습지, 바이오블리츠 열려…생물종 153종 서식 확인

허행윤기자 | 기사입력 2019/05/13 [09:43]

화성습지, 바이오블리츠 열려…생물종 153종 서식 확인

허행윤기자 | 입력 : 2019/05/13 [09:43]

 

▲ 지난 12일 진행된 화성습지 바이오블리츠 탐사가 끝난 뒤 참가자들이 환하게 웃으면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화성시 제공     © 수원화성신문


화성습지에서 조류, 곤충, 저서 생물종 등 모두 153종의 생물종이 서식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화성시는 환경오염 및 기후변화 등으로 멸종위기에 처한 생물들의 가치를 알리고 다양한 생명들이 서식하는 화성습지를 지속적으로 보존할 수 있도록 시민들과의 공감대 형성하기 위해 지난 12일 화성습지 일대에서 화성시민, 지역 단체 활동가, 협력 기관 직원 등 150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바이오블리츠를 진행한 결과다.

 

행사는 화성시 지속가능발전협의회, 기후환경과 화성환경운동연합, 시화호 에코피플, 동탄수수꽃다리, 산마루자연교실, 너나들이 등이 주최(주관)하고 화성시와 (사)한국식물원수목원협회 등이 후원한 가운데 진행됐으며 전문가와 일반 시민 탐사활동으로 직접 생물종을 찾으며 화성습지의 생태환경과 생물다양성 관찰 등이 이어졌다.

 

이날 행사에는 13일 롤링힐스 호텔에서 열리는 ‘화성습지 생태·환경 국제심포지엄’에 참여하는 국내·외 석학 및 전문가 등 10여 명도 함께 했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우리의 후손에게 풍요로운 자연을 물려줄 수 있도록 앞으로도 지속적인 모니터링과 생태계 보전활동을 펼칠 계획”이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음악과 소리 나누는‘소리울도서관’ 7월 22일 교육도시 오산서 처음 문 연다
1/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