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깨끗한 화성 만들기’에 나서

매월 화성 청소의 날, 분기별 깨끗한 화성의 날 제정, 대청소

허행윤기자 | 기사입력 2019/04/11 [11:39]

화성시, ‘깨끗한 화성 만들기’에 나서

매월 화성 청소의 날, 분기별 깨끗한 화성의 날 제정, 대청소

허행윤기자 | 입력 : 2019/04/11 [11:39]

 화성시가 11일 ‘깨끗한 화성의 날’을 맞아 새봄맞이 대청소로 오산천 일대 환경 정화에 나섰다.

 

서철모 화성시장을 비롯해 공직자 60여 명은 이날 반송교에서 금반교까지 1.3㎞ 구간을 걸으며 무단 방치 생활쓰레기 3t을 수거했다.

 

시는 이에 앞서 쾌적한 도시환경을 구축하겠다는 목표로 지난달 초 ‘깨끗한 화성 만들기’계획을 수립하고 대대적 환경정비에 돌입했다.

 

이에 따라 매월 첫째 주 금요일을 ‘화성 청소의 날’, 분기별로는 ‘깨끗한 화성의 날’로 지정해 대청소를 시행하고 있다.

 

지난 한 달 동안 공직자와 시민 등 모두 2천100여 명이 참여해 생활쓰레기 85t을 수거했다. 

 

지난해 말 야간 무단 쓰레기 투기 방지 효과가 높은 로고 라이트 8대를 설치한데 이어 올해는 이동식 감시카메라 17대를 추가로 설치했다.

 

4명이었던 쓰레기 불법행위 단속반은 7명으로 충원해 수시로 청소상태를 점검할 수 있도록 했으며, 오는 7월까지 ‘도심지 가로청소용역 인력진단’을 추진해 주요 도심 10곳에 배치된 청소인력을 효율적으로 재배치하고, 추가 인력이 필요할 경우 확충하겠다는 계획이다. 

 

‘공무원 도로 관찰제’를 도입해 모든 공무원이 출장지에서 불법투기· 소각 등을 발견하면 실시간으로 담당자에게 신고할 수 있도록 하고 읍·면·동에는 ‘청소실적 평가제’로 마을 구석구석까지 실질적인 환경정화 효과를 얻을 예정이다.

 

서철모 시장은 “시민의 발걸음이 닿는 모든 공간을 깨끗하게 관리해 쾌적하고 살기 좋은 도시를 만들어 갈 것”이라며 “시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오산화폐 오색전 사진 및 영상 공모전 개최
1/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