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중소사업장에 저녹스 버너 교체 시 최대 1천500만원 지원

제조업, 병원, 숙박업소, 세탁업, 목욕탕업, 교육시설, 공동주택 등 대상

허행윤기자 | 기사입력 2019/03/25 [14:50]

화성시, 중소사업장에 저녹스 버너 교체 시 최대 1천500만원 지원

제조업, 병원, 숙박업소, 세탁업, 목욕탕업, 교육시설, 공동주택 등 대상

허행윤기자 | 입력 : 2019/03/25 [14:50]

 화성시가 미세먼지 발생 최소화를 위해 예산 1억5천750여만 원(1억1천250만 원 포함)을 들여 앞으로 중소 사업장을 대상으로 저녹스 버너 교체 시 최대 1천500만 원을 지원하기로 했다.

 
화성시는 이 같은 내용을 담은 저녹스 버너 설치 보조금 지원사업을 시행한다고 25일 밝혔다.

 
저녹스 버너는 보일러에서 연료를 태울 때 배출되는 대기오염물질인 질소산화물(NOx) 발생량을 일반 버너에 비해 55~83%까지 줄일 수 있고, 에너지 효율도 높아 연료비도 절감되는 친환경 버너다.

 
시는 이에 따라 사업장 당 240만 원(최대 1천520만 원)을 지원, 모두 20대를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대상은 제조업, 병원, 숙박업소, 세탁업, 목욕탕업, 교육시설, 공동주택 등 각종 업무·상업용으로 사용하는 건축물의 일반보일러, 냉온수기 및 건조시설(간접 가열시설에 한함) 등 기존 일반 버너를 저녹스 버너로 교체하는 경우(공공기관 및 공공시설 제외)다.

 
1순위는 제조업, 2순위는:제조업 이외의 사업장(설치예정일 우선사업장 순) 등이다.

 
단, 저녹스버너 가운데 시간당 증발량이 2t 이상이거나 시간당 열량이 123만8천㎉ 이상인 보일러는 지원에서 제외된다.

 
접수는 방문과 우편 등을 통해 받으며 서류 검토 후 우편으로 개별 통보한다는 방침이다.

 
질산화물 저감량이 큰 사업장에 대해 우선 지원된다.

 
차성훈 기후환경과장은 “연일 심각한 미세먼지로 인해 대기환경관리 필요성에 대한 요구가 높아지고 있다”며 “다양한 미세먼지 저감조치로 시민들의 삶의 질 개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현재 가정용 저녹스 보일러 교체 지원사업도 추진되고 있는 가운데, 지난 2009년부터 지난해까지 저녹스 버너는 233대 교체한 바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오산시, 2019년 채용박람회 개최
1/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