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9년 경기도문화의전당 신년공연‘동행’>

경기도립예술단 한자리에, 2019 경기도민과 함께하는 신년공연 <동행>
국악인 오정해, 테너 이상철 특별출연

조미영 기자 | 기사입력 2019/01/10 [16:15]

< 2019년 경기도문화의전당 신년공연‘동행’>

경기도립예술단 한자리에, 2019 경기도민과 함께하는 신년공연 <동행>
국악인 오정해, 테너 이상철 특별출연

조미영 기자 | 입력 : 2019/01/10 [16:15]
▲     © 수원화성신문


경기도문화의전당이 오는 18일 대극장에서 신년공연 <동행>을 선보인다. 이번 공연은 국악인 오정해가 진행을 맡으며, 경기도립예술단이 모두 출연하는 스페셜 갈라가 펼쳐질 예정이라 귀추가 주목된다.

 

경기도문화의전당은 ‘우리 삶의 예술’을 비전으로 내세우며 2019년을 시작한 바 있다. 무엇보다 경기도민의 삶에 깊숙이 녹아들어 예술로서 도민과 함께 걸어가겠다는 전당의 의지가 담긴 공연 <동행>에 대해 그 어느 때보다 관심이 뜨겁다.

 

먼저 경기도립예술단이 총출동하는 스페셜 무대라는 점이 매력적이다. 먼저 경기도립무용단이 희망찬 새해를 알리는 무용 ‘태평무’로 오프닝 무대를 선사한다. 이어 경기도립극단의 <SING! SING! SING!(씽! 씽! 씽!)> 하이라이트, 경기도립국악단의 경기민요와 흥겨운 사물놀이, 경기필하모닉오케스트라의 ‘그리그, 홀베르그 모음곡’, 여기에 경기팝스앙상블의 ‘Uptown Funk(업타운 펑크)’ 등 다채로운 무대가 펼쳐진다. 엔딩 무대 역시 경기도립무용단이 맡는다. 역동적인 ‘북의 향연’ 공연으로 <동행>이 마무리 될 예정이다.

 

또한 폭발적인 성량과 탁월한 음악성으로 주목받는 테너 이상철이 ‘지금 이 순간’을 들려주고, <서편제>의 소리꾼으로 심금을 울렸던 국악인 오정해가 경기팝스앙상블, 경기도립국악단과 함께 ‘배 띄워라’, ‘홀로 아리랑’을 열창하며 흥겨운 공연을 절정으로 이끈다.

 

경기도문화의전당은 지난해 시설정비공사를 진행하기 위해 약 8개월간 휴관한 후, 공사를 무사히 마치고 재개관하여 많은 관심을 받았다. 전당 소속 경기도립예술단은 매년 기획공연, 초청공연, 순회공연 등 다양한 기획력을 선보이며 도민들을 만나왔다. 전당 관계자는 “경기도립예술단이 한자리에 모여 화려한 무대와 웅장한 소리로 신년을 시작하는 뜻깊은 자리가 될 것”이라며 “문화예술로 완성하는 새로운 경기가 시작되는 자리에 함께해 격려와 응원을 보내달라”고 당부했다.

 

이번 공연은 특별히 도민들을 위해 전석 초대(무료)로 진행된다. 관람신청은 이메일을 통해 1인 4매까지 가능하다. (event@ggac.or.kr / 이름, 전화번호, 신청매수 기재) 자세한 내용은 경기도문화의전당 홈페이지(www.ggac.or.kr)에서 볼 수 있다. 문의는 031-230-3265로 하면 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에너지 거버넌스’ 활성화 방안 찾는다
1/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