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승격 30주년, 2019년은 하나님의 사랑으로 더 발전하길...

김심경 기자 | 기사입력 2019/01/10 [15:55]

오산시 승격 30주년, 2019년은 하나님의 사랑으로 더 발전하길...

김심경 기자 | 입력 : 2019/01/10 [15:55]
▲     © 수원화성신문


오산시는 지난 9일 오산시 기독교 연합회에서 주최한 「신년하례예배」에 참석하여 관내 목회자 및 참석 내빈과 함께 오산시 승격 30주년을 맞은 2019년 오산시 발전을 위한 기도와 환담을 나눴다.

 

이날 신년하례예배는 오산시 기독교 연합회(회장 : 민선기, 한누리교회 담임) 소속 교회 담임목사 40여명과 곽상욱 오산시장, 안민석 국회의원 및 장인수 오산시의회 의장, 시의원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현재 연합회 회장을 맡고 있는 민선기 목사가 시무하는 한누리교회에서 개최되었다.

 

1부 개회예배에서 민선기 목사는 “국내․외적으로 어려운 시대지만 발레무용수가 중심을 잡고 32번이상 회전을 할 수 있었던 것은 오직 한 곳만 바라봤기 때문이며, 모든 기독교인들과 오산시를 사랑하는 정치인들 그리고 공직자들이 사랑과 공의를 실천하는 예수님을 바라본다면 시는 가장 행복한 도시가 될 것이다.”고 메세지를 전했다.

 

이에 곽상욱 오산시장은 인사말을 통해 “올해로 100주년이 되는 3․1운동 역사를 볼 때에 독립선언 민족대표 33인중 기독교인이 16명이며, 화성의 제암리 교회 학살사건은 기독교인들의 독립운동과 그에 따른 일제의 기독교 탄압이 얼마나 가혹했는가를 반증해주며, 한국의 기독교 역사는 나라가 어려움을 겪고 혼란스러울 때 구국활동의 역사와 맥락을 같이 한다.”며 기독교 연합회 또한 지역의 복지와 오산시 발전을 위해 함께 활동해 줄 것을 당부했다.

 

오산시 기독교 연합회은 현재 80여개 교회가 가입되어 기독문화 예술제 개최와 불우이웃 돕기 등 다양한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오산시 보건소, 미세먼지 주제 사계절 건강강좌 실시
1/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