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성복동, 느티나무마트서 이웃돕기 성금 1천만원 기탁

김미선 기자 | 기사입력 2019/01/10 [15:46]

용인시 성복동, 느티나무마트서 이웃돕기 성금 1천만원 기탁

김미선 기자 | 입력 : 2019/01/10 [15:46]
▲     © 수원화성신문


용인시 수지구 성복동은 10일 관내 유통업체인 느티나무마트에서 어려운 이웃을 돕는데 써 달라며 성금 1천만원을 기탁했다고 밝혔다.

 

노수봉 느티나무마트 대표는 “주민들이 많이 찾아 주셔서 성장할 수 있었기 때문에 수익금의 일부분을 지역사회와 함께 나누는 것이 당연하다”며 “꾸준히 나눔 활동에 동참 하겠다”고 말했다.

 

노 대표는 지난 2013년 성복동 노인회와 맺은 인연을 시작으로 지속적으로 나눔 활동을 펼쳐왔다. 지난 2017년과 2018년에는 성금 600만원과 1천만원을 쾌척한 바 있다.

 

동 관계자는 “매년 잊지 않고 어려운 이웃을 위해 따뜻한 마음을 보태줘 고맙다”며 “성금은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관내 저소득 가정을 지원하는 데 쓰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수원시 의약단체, 3.1운동 등 기념물 건립 기부금 전달
1/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