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개발 한국잔디 신품종 2종 보급

운동장용 한국잔디 신품종 2종 보급확대를 위한 기술이전 실시... 추위에 강하고 관리가 쉬운 ‘늘보미’와 ‘새보미’ 보급시작

김미선 기자 | 기사입력 2019/01/07 [14:31]

경기도개발 한국잔디 신품종 2종 보급

운동장용 한국잔디 신품종 2종 보급확대를 위한 기술이전 실시... 추위에 강하고 관리가 쉬운 ‘늘보미’와 ‘새보미’ 보급시작

김미선 기자 | 입력 : 2019/01/07 [14:31]

경기도농업기술원은 관리가 쉽고 추위에 강한 한국잔디 신품종 ‘늘보미’와 ‘새보미’의 보급을 위해 품종보호권 계약을 7일 실시했다고 이 날 밝혔다.

 

‘늘보미’와 ‘새보미’는 2014년부터 관리가 어려운 학교운동장 등에 알맞은 품종을 보급하기 위해 경기도농업기술원이 육성한 품종으로, 학교운동장, 정원, 공원, 골프장 등 생활체육 현장에 보급할 계획이다.

 

이들 잔디 신품종은 재생속도가 빨라 밟기에 강하고 추위에 잘 견뎌 우리나라 겨울철에도 잘 견디는 장점을 가졌다.

 

따라서 학생들이 마음껏 뛰어노는 학교운동장에 적합성이 뛰어나고, 정원, 공원 등 가뭄‧겨울철 관리가 어려운 곳에 적합해 널리 보급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농업기술원은 이들 두 품종을 보급 확대를 위하여 7일에 ㈜누보에 기술이전을 완료하였다고 밝혔다.

 

김석철 경기도농업기술원장은 “이번 기술이전으로 두 품종이 널리 보급돼 학생들은 물론 국민 모두가 자연녹색의 쾌적한 힐링공간을 누릴 수 있게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에너지 거버넌스’ 활성화 방안 찾는다
1/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