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특례시, 21~23일 보정동 카페거리서 썸머 맥주 축제 열린다

수제 맥주·막걸리 등 색다른 주류 선보이고, 먹거리 장터·플리마켓·버스킹 등 다양한 즐길거리 마련

김미선 기자 | 기사입력 2024/06/14 [06:20]

용인특례시, 21~23일 보정동 카페거리서 썸머 맥주 축제 열린다

수제 맥주·막걸리 등 색다른 주류 선보이고, 먹거리 장터·플리마켓·버스킹 등 다양한 즐길거리 마련

김미선 기자 | 입력 : 2024/06/14 [06:20]

 

▲ ‘2024 BOCA Summer 맥주 페스티벌’ 홍보 포스터

용인특례시 기흥구 보정동 카페거리 일원에서 오는 21일부터 23일까지 사흘간 ‘2024 BOCA Summer 맥주 페스티벌’이 열린다.

이번 페스티벌에선 지역을 대표하는 수제 맥주 브루어리 ‘매직트리 브루어리’와 수제 막걸리를 만드는 ‘아토양조장’ 참가해 색다른 주류를 선보이고, 주류 유통 업체 등도 다양한 국내외 맥주를 판매한다.

맥주나 막걸리 등의 주류와 푸드트럭에서 판매하는 먹거리는 구매한 뒤 보정동 카페거리 내 제1공영주차장 내 테이블과 의자가 마련된 취식존에서 편히 먹을 수 있도록 했다. 또 취식존 앞으로 각종 소품 등을 판매하는 플리마켓도 운영한다.

행사 동안 보정동 카페거리 인근 신촌 어린이공원과 카페거리 내에 있는 4곳 골목 등지에서는 목걸이, 팔지, 퀼트 등을 체험할 수 있는 다양한 부스를 비롯해 색소폰, 버스킹 등의 공연이 이어지고 방문객을 위한 무료 팝콘 증정, 키다리 아저씨 솜사탕 증정 이벤트 등도 진행될 예정이다.

보정동 카페거리는 지난 2012년부터 형성되기 시작해 10여 년간 시민의 꾸준한 사랑을 받으며 시를 대표하는 거리 중 하나로 거듭났다. 지금은 카페 50곳, 맥주 전문점 10곳, 음식점을 비롯한 기타상점 110곳 등 170개의 상점이 운영되고 있다.

특히 매년 가을에 열리는 할로윈 축제의 야경이 예쁘고, 이색적인 상점과 맛집 등이 많아 연인, 가족 단위 방문객이 즐겨 찾으며 지역 명소로 알려졌다.

이성훈 보정동 카페 문화의 거리 번영회 회장은 “맥주 페스티벌을 계기로 보정동 카페거리가 다시 활력 넘치는 매력적인 곳이라는 인식을 주고, 시민들의 무더위를 식혀줄 시원한 추억을 선사할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2024 BOCA Summer 맥주 페스티벌은 보정동 카페 문화의 거리 번영회가 주최·주관하고 용인특례시가 후원한다. BOCA는 보정동 카페거리의 앞 두 자리만 따 부르기 쉽게 영어로 표기한 것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